경제

후오비 코리아 “11월 가장 많이 거래된 암호화폐는 비트코인”

2019-11-28

[이음리퍼블릭 박민하 기자]




글로벌 디지털 자산 거래소 후오비 코리아(Huobi Korea)는 11월 가장 많이 거래된 암호화폐는 비트코인(BTC)인 것으로 나타났다고 26일 밝혔다.

후오비 코리아가 11월 1일부터 24일까지 집계한 결과 후오비 코리아에서 거래량이 가장 많은 암호화폐는 비트코인(BTC)이었다. 2위는 이더리움(ETH), 3위는 후오비토큰(HT)이 차지했으며 4위 이오스(EOS), 5위 비트코인캐시(BCH)가 뒤를 이었다.

거래량이 가장 크게 오른 암호화폐는 코르텍스(CTXC)인 것으로 조사됐다. 11월 첫째 주 104위였던 코르텍스는 거래량이 58배 상승하면서 27위로 껑충 뛰었다. 거래량이 13배 상승한 언리미티드IP(UIP)가 90위에서 35위로 뛰어오르며 2위에 올랐고, 12배 상승한 퓨전(FSN)이 3위를 기록했다.

가격이 가장 크게 오른 암호화폐는 조사 기간 137% 오른 실리(SEELE)였다. 같은 기간 82.8% 상승한 퓨전(FSN)이 2위를 차지했으며 코인미트(MEET)가 43.6% 증가하면서 3위에 올랐다.

후오비 코리아 박시덕 대표는 “암호화폐 시장이 약세를 보이지만 21일 특정금융거래정보법 개정안이 국회 정무위원회 법안심사소위를 통과한 다음 날 거래량이 20.2% 증가하는 등 소폭 반등세를 보였다”며 “후오비 코리아는 ISO27001을 획득하여 보안 안정성을 인정받았지만 추가적으로 2020년 상반기 ISMS 보안 인증 획득 등을 목표로 더욱 안전하고 신뢰할 만한 거래 환경을 조성하고 시장 활성화를 위해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후오비 코리아 개요

글로벌 디지털 자산 거래소 후오비 코리아(Huobi Korea)는 싱가포르에 본사를 둔 후오비 그룹의 한국 법인으로 2018년 3월 30일 정식으로 오픈했다. 후오비 코리아는 후오비 그룹의 전문성과 보안성을 바탕으로 국내 현지화를 위해 설립된 거래소로 신뢰도 높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특히 디지털 자산 거래 외에도 블록체인 생태계 조성을 위한 허브의 역할을 다하고자 다양한 기업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한편 디지털 자산의 금융 허브 후오비 그룹은 전 세계 3대 암호화폐 거래소 후오비 글로벌을 운영 중이며, 한국을 포함해 싱가포르, 미국, 일본, 홍콩, 중국, 호주, 영국, 브라질, 캐나다, 러시아 등 다양한 국가에서 법인을 설립해 운영 중이다. 특히 2013년 거래소 오픈 후 지금까지 무사고 보안 대응체계와 투자자 보상 프로그램을 운영 중이다. 후오비 코리아는 비트코인(BTC)을 비롯해 이더리움(ETH) 등 170여 가지의 다양한 알트코인 거래가 가능하다.

웹사이트: http://www.huobi.co.kr 


박민하 기자/ mina@graviteraconsulting.com